주시경   ( 1876 -  1914 )    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생애와 업적

 한글 학자이며  호는 한힌샘이다.  황해도 평산에서  가난한  선비의 아들로  태어나
 어려서  아버지에게  한문을 배우다가  13세 때  큰아버지의 양자가  되어  서울로 올
 라왔다.  배재학당에  입학하여  공부하면서  스스로  국어의 과학적인  연구를  시작
 하였으며,  서재필에게  발탁되어  <독립신문>의  교정원이  되었다.  한글 신문을 만
 들게 되자,  한글 기사의  표기를  통일시키기 위해  국문 동식회를  조직하고  연구에
 힘썼다.  을사조약이  맺어지자  나라가  일제의  식민지로  전락하기 전에  국어 문법
 을  확립하고  보급해야 함을  절실히 깨닫고  연구에  힘써  
<국어 문전 음학>,
 <국어 문법>
등의  책을  발간하였다.

 

 


< 주시경의 국어(한글)연구 기록물> 

 

 그 뒤에는  숙명여자 고등학교를  비롯하여  9개교에서  학생
 들을  가르치는 한편,  일요일에는  조선어 강습원에서 한글을
 가르치고  보급하는 데  전념하였다.  광문회에서  <말모이
 (국어사전)>를  맡아  편찬하였으며, <말의 소리>를  저술하는
 등  국어 운동의 선구자로서  한글의  보호와  발전에  일생을
 바쳤다.  최현배 ·장지영 ·이병기 등의  제자를  길러냈으며,
 1922년에  제자들이  중심이 되어  마침내  <한글 맞춤법
 통일안>
이  제정되었다.  1980년에  건국훈장 대통령장이
 주어졌다.

 

  ◈ 보충·심화 사이트  -  비행기를 누르세요.